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즐겨찾기
 
 
 

제목  정부 "사립탐정" 등 신직업 40여개 육성 [아주경제]
등록자  게시판지기 조회수 462 작성일 2014-03-19

정부 '사립탐정' 등 신직업 40여개 육성


고용부 등 관계부처 '신직업 육성추진계획' 국무회의 보고

아주경제 김정우 기자

#다국적 회사인 A사는 자사제품에 대한 불법 복제로 골머리를 앓다가 이를 민간조사업체에 의뢰했다. 그 결과 민간조사원의 탐문조사 및 탐지활동을 통해 복제품을 적발하고 수집한 증거를 토대로 수사기관에 고발조치했다.

이는 현재까지 한국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모습이지만 몇 년 후에는 실현가능한 사립탐정 활약상이다.

정부가 민간조사원(사립탐정), 평판관리업체, 전직지원전문가, 매매주택연출가 등 국내에서 찾아볼 수 없었던 직업 40여개를 새롭게 육성하기로 했다.

고용노동부를 비롯한 관계 부처는 18일 외국의 사례를 토대로 발굴한 40여개 신직업을 육성, 지원하기로 하고 인프라 구축방안, 투자 계획 등을 담은 '신직업 육성추진계획'을 국무회의에서 보고했다. 이번 신직업 선정에는 고용노동부와 기획재정부, 법무부, 환경부, 경찰청 등 13개 부처와 산하기관이 참여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해 7월 100여개의 신직업 육성 방안을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이혼플래너' 등 일부 직업이 명칭 등에 있어 논란이 되자 40여개를 다시 선정했다.

정부가 육성, 지원하는 신직업은 △법·제도 인프라 구축이 필요한 직업 △기존 직업을 세분화, 전문화한 직업 △연구개발 투자와 전문 인력 양성이 필요한 직업 △공공 서비스 등으로 분류된다.

민간조사원(사립탐정), 전직지원 전문가 등은 법적, 제도적 인프라가 필요한 직업이고, 연구기획 평가사, 연구실 안전전문가, 온실가스관리 컨설턴트 등은 기존 직업을 세분화한 직업이다.

인공지능전문가·도시재생전문가는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도입하고, 임신출산육아 전문가, 과학커뮤니케이터 등은 공공서비스를 위한 직업으로 선정됐다.

이밖에 주택을 높은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인테리어를 돕는 매매주택연출가, 이혼 절차와 고려 사항 등을 상담하는 이혼상담사, 온라인상의 개인·기업 평판을 관리하는 사이버평판관리자 등은 민간에서 자생적으로 수요를 창출하도록 유도하는 직업으로 선정됐다.

중장기적으로는 동물간호사, 분쟁조정사, 디지털장의사 등이 도입을 추진하는 직업이다.

정부는 신직업을 활성화할 수 있는 훈련 과정을 공모해 비용을 지원한다. 다쿠멘터리 등을 통해 신직업에 대한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 청년층의 창업을 유도할 계획이다.

방하남 고용부 장관은 “신직업 발굴 육성은 창조경제 실현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새로운 대안”이라면서 “신직업을 통해 더 많은 일자리가 나올 수 있도록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부족한 부분을 계속 보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우 기자 billy@ajunews.com



원문기사: http://www.ajunews.com/view/20140318103625834

     

이전글 "나도 사립탐정 한번 해볼까" 신직업 40여개 선정 [한경WOW]
다음글 (영상뉴스) 사립탐정, 매매주택연출가... 신직업 40여개 육성 [서울경제TV]


 
Untitled Document
회사소개  |  오시는길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Tel : 02-775-0071 | Fax : 02-775-4004 | E-mail : rokpia@hanmail.net
상호 : 한국특수직능교육재단 | 고유번호: 211-80-01732 | 대표자 : 하금석
주소 : 서울 종로구 우정국로39 우정에쉐르 3층 전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