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즐겨찾기
 
 
 

제목  탐정이란?
등록자  코롬보 조회수 1340 작성일 2005-01-05
탐정 [ 探偵 detective ] 사회과학 >사회학, 사회복지 >일반 -------------------------------------------------------------------------------- 요약 비밀로 되어 있는 사항이나 사정을 조사하는 일 또는 그 일에 종사하는 사람. 직업으로서 그 일을 하며 경찰 관계에 있지 않은 사람을 가리키는 경우가 많다. 탐정의 시작은 1748년 영국 소설가이며 치안판사였던 H. 필딩이 런던의 보스트리트에 만든 것이라고 하나 이것은 국가조직을 토대로 한 것이므로 오늘날 말하는 탐정과는 다르다. -------------------------------------------------------------------------------- 본문 비밀로 되어 있는 사항이나 사정을 조사하는 일 또는 그 일에 종사하는 사람. 직업으로서 그 일을 하며 경찰 관계에 있지 않은 사람을 가리키는 경우가 많다. 탐정의 시작은 1748년 영국 소설가이며 치안판사였던 H. 필딩이 런던의 보스트리트에 만든 것이라고 하나 이것은 국가조직을 토대로 한 것이므로 오늘날 말하는 탐정과는 다르다. 민간 수사기관으로서 최초의 탐정은 1833년 프랑스의 F. 비도크가 창설한 탐정국이다. 그는 보통이 넘는 범죄인이기도 하였는데, 실은 그 지식과 얼굴로 사회의 암흑면 수사에 뛰어났을 뿐이었다. 탐정을 자랑스런 하나의 직업으로 삼은 진짜 탐정 창시자는 미국의 A. 핑커턴이다. 미국 비밀첩보기관의 장관이었던 그는 50년 사립탐정국을 만들어 견실·신속하고 대중적인 일 처리로 명성을 얻었다. 그가 사무실 마크로 사람의 눈썹이 그려져 있는 눈부분을 사용하였던 관계로 그 뒤 그것이 사립탐정의 상징이 되었다. 한국에서는 미국의 탐정처럼 권총휴대권도 없고 호텔탐정이나 빌딩탐정처럼 제한된 구역 내에서의 수사권도 없어 그 활동범위가 좁다. 옛날에는 염탐꾼, 전쟁중에는 밀정·간첩·스파이 등이 있었으나 이것들은 본래의 탐정과는 직능상 기능이 다르다.

     

이전글 개인회생제도
다음글 상쾌한 이맛!


 
Untitled Document
회사소개  |  오시는길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Tel : 02-775-0071 | Fax : 02-775-4004 | E-mail : rokpia@hanmail.net
상호 : 한국특수직능교육재단 | 고유번호: 211-80-01732 | 대표자 : 하금석
주소 : 서울 종로구 우정국로39 우정에쉐르 3층 전관